옛날 옛날 한 옛날에...

때 낀 빨래가 살았습니다.
이 빨래는 워낙~ 싸나와서..세탁기에 넣지를 못했답니다.

조큼만 손을 대면...

물고 지ral이에요.


그래서 태어난지 10년이나 된 이 때낀 빨래는 빨래를 한 기억이 안난다는 슬픈 이야기입니다.


......진짜...니케..너 언제 목욕했었지?;;

'육묘 VS 육아 > 6猫는 관대하시도다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전격 화장실 몰카~ (부제: 부러우면 지는고다!)  (0) 2010.08.16
핑크돼지.  (2) 2010.07.24
때낀 빨래.  (0) 2010.07.24
가정용 고양이미용기 안나쉘 AC-8001P  (0) 2010.07.24
그녀석...  (0) 2010.05.26
나에겐 잔인한 달 5월.  (0) 2010.05.25
Posted by 시마리스

댓글을 달아 주세요